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처음으로 연봉협상 하던 날 + 새로운 팀 멤버가 왔다!!
    우아한 디자이너 /영국 회사생활 2019. 12. 30. 02:36

    2017. 10. 24

     

    이 날 찍은 사진첩을 뒤지다가 발견한 내 책상 사진. 지금은 뭔지 모를것들이 적혀있다?

     

    1.

    처음으로 연봉협상을 했다

    한국에서도 연봉협상이란걸 해보긴 했지만, 그건 의례적인 절차였을

    진짜 "협상" 아니였기에 이번 과정이 힘들었지만 많은걸 배웠다

     

    처음엔 오빠가 "여보, 이제 일한지 1 됐으니까 연봉협상 해야지~~" 라길래

    장난으로 넘겼다. 아마 피하고 싶었던거 같다

    근데 며칠 , 보스에게 연봉협상 하고싶다고 말해보라며 구체적으로 이야기를 꺼내는 여보를 보니

    '나를 시험에 들게 하려는건가.. 아님 농담인가..' 갸우뚱 했지만 어라... 어느 시뮬레이션을 해준다

    정성을 모른척 수가 없어서

    "알았어. 내일 보스에게 말해볼...ㄲㅔ......" 라고 대답했지만, 발걸음이 무거웠다

    어떻게 해야하는지도 모르겠고, 보스에게 다짜고짜 얘기를 꺼내는 것도 웃긴거같고

    여차여차해서 보스랑 미팅을 잡고, 여보가 알려준 표현 중에 내가 기억나는 말했다

    차분히 하고싶은말을 다했다

     

    동안 세번의 미팅을 가지면서 내가 얼마나 해오고 있는지

    어떤 부분의 지원이 필요한지 어필했더니... 마침내..

    보스: "그럼, 다영, 그럼 이거 작성해줄래?"

    대답이 아닌 업무평가서를 내게 내밀었다오마이.....끝이 아니였던거니...? ㅠㅠ

     

    원하는 답은 아니였지만, 어쨋든 일이 진행이 되고 있으니 다행이라 여기며 평가서를 보니

    어떤 부분은 기대이상의 점수를, 어떤 부분은 기대이하의 점수를 받았더라

     

    여보: "인정하기 힘든 점수는 올려달라고 해봐."

    : " ?? .. 그거 너무 힘들거같은데....이미 지금까지 미팅도 많이하고 어필도 여러번 했는데..? ㅠㅠ"

    여보: "괜찮앙. 다들 하는거야

     

    그렇다. 결국 딜을 했고, 다행히 많은 부분에서 점수를 올려받을 있었고

    결과적으로 연봉도 올랐다.!!! 두둥!!!! 꺄악 !!!!!

    기대보다 많이 올랐다 하하하하하하핳하 

     

    한달 동안 과정때문에 퇴근후에도 마음이 무거웠었는데

    하나 끝내놓으니 속이 시원하다

    비록 함께 이야기했던 승진이야기는 물건너 갔지만, 다음에 기회가 있겠지

     

     

     

     

     

    2. 

    새로운 멤버가 들어왔다. 그의 이름은 ''

    우리회사 계열사에서 십년이나 경력이 있는 조는 다정다감하고 섬세한 감성의 소유자인듯 했다

    맷보다 나이는 많은 같지만, 경험에서 묻어나오는 포용력이 느껴졌다

    옆에 있다가 감기까지 옮아서 미안하다고 하니

    "괜찮아. 비로써 진정한 팀이 되었네 ㅋㅋㅋ 감기를 공유했으니까 !!ㅋㅋㅋ!" 

    라며 웃는 조에게 고마웠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